한국당 “김정호, 떳떳하면 CCTV 공개하라
한국당 “김정호, 떳떳하면 CCTV 공개하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김정호 의원. (출처: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김정호 의원. (출처: 연합뉴스)

[천지일보=임문식 기자] 자유한국당이 24일 공항 갑질 논란을 일으킨 더불어민주당 김정호 의원을 향해 CCTV를 공개하라고 촉구했다. 

윤영석 수석대변인은 공항에서 김정호 의원의 욕설을 들었다는 김포공항 보안 근무자 인터뷰 내용을 담은 보도를 언급하면서 이같이 요구했다. 

윤 수석대변인은 “인터뷰에 따르면 김정호 의원의 주장과는 달리 보안요원에게 욕설과 고함을 질렀다고 한다”며 “보안요원은 욕설과 고함으로 자존심에 상처까지 입었다고 밝히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지난 6월 재보궐 선거 당시 김정호 후보의 공보물에는 ‘노무현, 문재인 변호사와 함께하면서 민주주의 인간존엄의 가치를 배웠습니다’ 라고 적혀있다”며 “혹시 자신보다 어린 보안 근무자에게 욕설하고 고함을 치며 자존심에 상처를 주는 것이 김정호 의원이 배운 인간존엄의 가치와 무관한지 따져봐야 할 일”이라고 지적했다. 

윤 수석대변인은 “김 의원은 SNS를 통해 특권의식에 사로잡혀 시민의 불편 운운하며 자신에 대한 반성은 없이 변명으로 일관하는 입장문을 밝히기보다 해당 근무자의 말처럼 본인이 당당하게 당시 현장 CCTV를 공개하여 모든 진실을 밝혀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