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 민방위 총결산보고회 등 시상식 가져
정읍시, 민방위 총결산보고회 등 시상식 가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읍시가 ‘시민이 더욱 안전해진 무술년, 2019년은 남북 평화·번영의 시대로!’란 제하의 2018년 민방위 총결산보고회 및 민방위 유공자 시상식을 개최하면서 유진섭 정읍시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제공: 정읍시) ⓒ천지일보 2018.12.22
정읍시가 ‘시민이 더욱 안전해진 무술년, 2019년은 남북 평화·번영의 시대로!’란 제하의 2018년 민방위 총결산보고회 및 민방위 유공자 시상식을 개최하면서 유진섭 정읍시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제공: 정읍시) ⓒ천지일보 2018.12.22

방재·구조·복구 등 민방위 역량 강화 및 유공자 격려

[천지일보 정읍=김도은 기자] 정읍시(시장 유진섭)가 ‘시민이 더욱 안전해진 무술년, 2019년은 남북 평화·번영의 시대로!’란 제하의 2018년 민방위 총결산보고회 및 민방위 유공자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날 보고회는 한반도 주변 열강들의 동북아 패권경쟁으로 인한 안보위협과 태풍, 대설, 지진, 황사 등 자연재난과 화재, 붕괴, 환경오염사고, 감염병 등 사회재난으로부터 시민의 생명과 재산보호를 위한 방재·구조·복구 등 민방위 역량 강화와 발전 방안을 마련하고 민방위 유공자를 격려하고자 마련했다.

이날 시상식은 시민과 민방위대원, 유관기관·단체 임직원, 공무원 등 190여명이 참석했다.

올해 주요성과는 ▲일본정부의 독도 영유권 주장 고교생 교육 철회 촉구 결의 등 통합방위태세 확립 ▲2018 남북·북미 평화 정상회담 성공기원 독도사랑 콘서트 개최 등 지원민방위대 안보활동 ▲시민 심폐소생술 순회교육 1만명 실시 ▲노래하는 내장산 귀갑약수, 용혈약수 등 시민 비상식수원 연간 9만 8550t(246억 3750만원 상당) 확보 ▲민방위 화재대피 및 고공 인명구조훈련 내실화 ▲아파트 지하대피소 32개소 비상조명등 설치 등 25개 사업이다.

추진과제로는 ▲시민 비상급수원 부족분 1일 채수량 442t(5개소) 규모 개발 ▲민방위실전체험훈련장(민방위 전용교육관) 건립 등이며 2019년 역점사업으로는 ▲‘평화·통일·번영의 봄, 대한(大韓)의 역사를 지켜낸 위인’ 민방위 교육 및 시민강좌 ▲청소년 심폐소생술 학교 순회교육 ▲‘원앙새는 언제나 평화통일의 꿈을 꾼다’ 지원민방위대 백두산 안보 현장 견학 등 27개 사업이다.

유진섭 정읍시장은 “시민의 생명과 안전을 보장하는 길은 분단된 국가안보 현실과 재난을 슬기롭게 극복하는 것”이라며 “남북 정상의 평화회담으로 백두대간을 잇고 자유로운 왕래를 위해서 초석을 놓고 있는데 김정은 위원장의 서울 답방은 한반도의 영구적인 비핵화와 한반도 평화번영의 시금석이 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