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11월 수출 증가율 ↓… 무역전쟁 충격 본격화
중국 11월 수출 증가율 ↓… 무역전쟁 충격 본격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국 상하이 양산항의 컨테이너 항구. (출처: 연합뉴스)
중국 상하이 양산항의 컨테이너 항구. (출처: 연합뉴스)

작년 동기대비 5.4% 증가 그쳐

[천지일보=이솜 기자] 중국 해관총서가 중국의 11월 수출액이 작년 동기에 비해 5.4% 증가했다고 8일 발표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이는 시장 전망치인 9.4%와 전달 증가율인 15.6%에 크게 못 미치는 수치여서 미중 무역전쟁으로 인한 충격파가 중국 수출전선에 본격적으로 영향을 끼치기 시작했다는 분석이 나온다.

11월 수입액도 작년 같은 달보다 3.0% 증가하는 데 그쳐 전망치인 14.0%에 한참 미치지 못했다. 중국의 10월 수입 증가율은 21.4%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