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추위에 손이 ‘꽁꽁’
강추위에 손이 ‘꽁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이지솔 기자] 토요일인 8일 서울의 체감온도가 영하 19도까지 떨어지는 등 매서운 추위가 이어지는 가운데 서울 건대입구역 인근에서 시민이 옷을 여민 채 발걸음을 옮기고 있다. ⓒ천지일보 2018.12.8

[천지일보=이지솔 기자] 토요일인 8일 서울의 체감온도가 영하 19도까지 떨어지는 등 매서운 추위가 이어지는 가운데 서울 건대입구역 인근에서 시민이 옷을 여민 채 발걸음을 옮기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