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임준 군산시장, 국가예산 확보 위한 긴급 면담
강임준 군산시장, 국가예산 확보 위한 긴급 면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임준 군산시장(오른쪽)이 예결위 예산안조정소소위원회 예산 심의가 시작된 가운데 3일 국회를 방문, 막바지 예산확보를 위해 지역구 김관영 국회의원(왼쪽)을 만나 긴급 면담을 하고 있다. (제공: 군산시) ⓒ천지일보 2018.12.3
강임준 군산시장(오른쪽)이 예결위 예산안조정소소위원회 예산 심의가 시작된 가운데 3일 국회를 방문, 막바지 예산확보를 위해 지역구 김관영 국회의원(왼쪽)을 만나 긴급 면담을 하고 있다. (제공: 군산시) ⓒ천지일보 2018.12.3

 

김관영 국회의원 등 방문… 군산사랑상품권 등 증액 요청

[천지일보 군산=김도은 기자] 강임준 군산시장이 예결위 예산안조정소소위원회 예산 심의가 시작된 가운데 3일 국회를 방문, 막바지 예산확보를 위해 지역구 국회의원 등을 만나 긴급 면담을 실시했다.

강임준 군산시장은 이날 예결위소소위 심의가 진행 중인 국회를 방문해 지역구 김관영 국회의원과 김수흥 국회 사무차장을 만나 군산사랑상품권 등 주요사업의 증액을 요청했다.

이번 면담은 예결위 단계 정부예산안 삭감이 매우 적고 세수결손 4조원 등으로 증액이 어려운 상황에서 군산시가 마지막 예결위소소위 증액 심사에 대응하기 위해 정치권 공조 비상체계를 가동해 긴급히 진행됐다.

이날 국회를 방문한 강 시장은 먼저 김수흥 국회 사무차장을 만나 예결위소소위 증액 심의에 대한 동향을 파악하고 예산증액을 위한 국회사무처 차원의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을 거듭 당부했다.

이후 지역구 김관영 국회의원을 만나 주요 증액 사업에 대해 마지막까지 각별한 지원을 요청하고 특히 위축된 지역경제가 군산사랑상품권으로 회복되면서 가시적인 성과를 나타내는 가운데 내년도 국비 확보를 위한 예결위소소위 단계 대응책과 정부 협상 요청 등 실무적인 논의도 심도 깊게 이어나갔다.

강임준 군산시장은 “예산 증액이 쉽지 않은 상황이지만 예결위소소위 증액심사에서 김관영 국회의원과 긴밀한 공조를 강화해 군산시에 필요한 주요사업이 최대한 추가 반영되도록 비상체제를 가동해 총력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김관영 국회의원은 “예결위소소위 증액심사에서 고용·산업위기지역으로 침체된 군산시의 지역경제 회복을 위한 지원을 강력하게 건의할 계획”이라며 “내년도 국가예산 증액을 위해 마지막까지 설득과 협상을 이어나가겠다”고 전했다.

국회 예산안 심사는 2일 자정을 기해 법정시한을 넘긴 상황으로 예결위원장들과 간사들 간 비공식 심사를 이어가고 있으며 오는 6일 안에 막판 여야 3당 원내대표 회동을 통한 협상 타결을 진행할 것으로 예상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