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유업 앱솔루트, 선천성 대사이상 환아 응원 ‘하트밀 캠페인’ 전개
매일유업 앱솔루트, 선천성 대사이상 환아 응원 ‘하트밀 캠페인’ 전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일유업 앱솔루트, 선천성 대사이상 환아 응원 하트밀 캠페인 (제공: 매일유업)
매일유업 앱솔루트, 선천성 대사이상 환아 응원 하트밀 캠페인 (제공: 매일유업)

 

[천지일보=정인선 기자] 매일유업(대표 김선희)의 유아식 전문브랜드 앱솔루트가 국내에서 5만명 중 1명꼴로 앓고 있는 희귀질환인 선천성 대사이상 질환을 알리고 환아와 가족들을 응원하기 위해 ‘하트밀(Heart Meal) 캠페인’을 전개한다.

선천성 대사이상(유전대사질환)은 아미노산, 지방 등 필수영양소를 분해하는 특정효소가 체내에 부족하거나 만들어지지 않아 모유를 비롯해 고기와 빵, 쌀밥 등 일반음식을 자유롭게 섭취하기 어려운 희귀질환이다. 평생 특수분유를 먹으며 엄격한 식이관리를 해야 하고, 그렇지 않을 경우 운동발달장애, 성장장애, 뇌세포손상에서 심할 경우 사망에까지 이를 수 있다.

매일유업 앱솔루트는 1999년부터 19년째 선천성 대사이상 환우들을 위해 개발한 특수분유 8종 12개 제품을 국내에서 유일하게 공급하고 있다. 또한 희귀질환인 선천성 대사이상에 대한 사회적 관심과 배려를 높이기 위한 인식개선 이벤트 및 환아 가족들을 위한 만찬 외식 행사 등으로 구성된 공익 캠페인을 매년 진행해 올해로 6회차를 맞이했다.

이번 하트밀 캠페인은 대중들의 참여를 통해 환아들을 응원하는 방식으로 기획돼 저단백 식품을 기부하는 ▲행복한 한 끼 하트밀 박스 선물 동참하기 ▲하트밀 캠페인 공유하기 이벤트로 진행된다.

‘행복한 한 끼 하트밀 박스 선물 동참하기’는 하트밀 담요를 구매하면 판매수익금 전액과 매일유업의 후원이 더해져 환아들을 위한 식품들로 구성된 하트밀 박스를 선물하는 데 쓰인다. 하트밀 담요는 프리미엄 극세사 원단으로 국내에서 제작했으며, 판매가는 1만 5000원이다.

하트밀 박스는 밀가루, 쌀 등 일반 식품 섭취가 어려운 환아들이 다양한 음식을 경험하기를 바라는 바람을 담아 준비했다. 단백질 조정 특수식품인 저단백 전분 밀가루와 단백질 조정 스파게티면 등 총 9종의 국내외 제품들로 구성돼 있다.

‘하트밀 캠페인 공유하기 이벤트’는 이번 캠페인 페이지를 개인 페이스북 혹은 인스타그램 및 네이버포스트에 공유하는 방식이며, 추첨을 통해 당첨자 180명을 선정해 경품으로 하트밀 담요(30명)와 바리스타룰스 250㎖ 기프티콘 1매(150명)를 증정한다.

이번 하트밀 캠페인 참여는 오는 12월 31일까지 가능하며, 자세한 정보는 매일아이 사이트 내 하트밀 캠페인 페이지(https://goo.gl/nnJ4a1)에서 확인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