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엠, 사회적기업 차량지원으로 상생 및 동반성장
한국지엠, 사회적기업 차량지원으로 상생 및 동반성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지엠한마음재단이 21일 서울 강서구에 위치한 기아대책 사옥에서 차량 기증식을 진행하고 있다. 이날 한국지엠은 ‘쉐보레 네버 기브 업’ 캠페인을 통해 선정된 사회적기업 30곳에 쉐보레 스파크 30대를 전달했다. 사진은 한국지엠 카허카젬 사장과 배우 윤유선 기아대책홍보대사, 기아대책 유원식 회장,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 송남철 지속성장본부장 및 임직원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제공: 한국지엠) ⓒ천지일보 2018.11.22
한국지엠한마음재단이 21일 서울 강서구에 위치한 기아대책 사옥에서 차량 기증식을 진행하고 있다. 이날 한국지엠은 ‘쉐보레 네버 기브 업’ 캠페인을 통해 선정된 사회적기업 30곳에 쉐보레 스파크 30대를 전달했다. 사진은 한국지엠 카허카젬 사장과 배우 윤유선 기아대책홍보대사, 기아대책 유원식 회장,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 송남철 지속성장본부장 및 임직원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제공: 한국지엠) ⓒ천지일보 2018.11.22

‘쉐보레 네버기브 업’ 캠페인
쉐보레 스파크 30대 전달

[천지일보=김정필 기자] 한국지엠한마음재단(한국지엠)이 21일 서울 강서구에 위치한 기아대책 사옥에서 차량 기증식을 개최하고 ‘쉐보레 네버기브 업’ 캠페인을 통해 선정된 사회적기업 30곳에 쉐보레 스파크 30대를 전달했다.

이날 차량기증식은 한국지엠 카허카젬 사장, 기아대책 유원식 회장,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 송남철 지속성장본부장 등 관계자 7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참석자들은 스파크의 주인공으로 선정된 사회적 기업들을 함께 축하하고 지역사회와의 상생 및 동반 성장을 도모했다.

한국지엠은 한국지엠 재단을 통해 지난 5월부터 어려운 환경에서도 포기하지 않고, 미래를 개척해 나가는 이웃들에게 새 희망을 선물하고, 도전하는 삶을 응원하기 위해 쉐보레 자동차 1천 대가 팔릴 때마다 저소득 가정, 사회적기업 그리고 사회복지기관 및 시설에 1대씩 기증하는 ‘쉐보레 네버기브 업’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이번 기증식은 쉐보레 네버기브 업 캠페인의 두 번째 프로그램으로 사회적기업 대상 차량 지원 사업을 주관한 기아대책과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의 심의를 통해 최종 선정된 30개 사회적기업에 차량을 전달했다.

‘쉐보레 네버기브 업’ 캠페인을 통해 스파크를 지원받게 될 사회적기업은 사회적가치(공익성, 기업비전), 지속가능성(사업전망, 수익성, 재무건전성), 지원타당성(지원효과, 지원목적, 활용능력)의 세 가지 요소를 공정하고 면밀히 검토해 선정됐다. 전달된 스파크는 사회적기업들의 사업을 지원해 취약계층에게 사회서비스와 일자리를 제공하고 지역주민의 삶의 질을 높이는 데 활용될 예정이다.

카허카젬 사장은 “지역사회의 성원과 관심에 보답하는 것은 한국지엠의 최우선 경영과제 중 하나”라며 “오늘 협약을 통해 지원되는 쉐보레 스파크가 지역 사회의 일자리 창출 및 경제 활성화에 보탬이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유원식 기아대책 이사장은 “이윤보다는 사회적 가치창출을 목적으로 기업을 운영하며 모두가 살기 좋은 공동체를 만들어가는 데 공헌을 하고 있는 사회적기업을 지원하게 되어 기쁘다”며 “이번 캠페인을 통한 차량 기증이 더 나은 사회를 만들어 나가는 데 힘이 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 송남철 지속성장 본부장은 “일반 기업에 비해서 상대적으로 어려운 경영 환경에 놓여있는 사회적기업들에 대한 관심과 지원이 요구되는 상황에서 차량을 지원할 수 있게 돼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국지엠한마음재단이 21일 서울 강서구에 위치한 기아대책 사옥에서 차량 기증식을 진행하고 있다. 이날 한국지엠은 ‘쉐보레 네버 기브 업’ 캠페인을 통해 선정된 사회적기업 30곳에 쉐보레 스파크 30대를 전달했다. (제공: 한국지엠) ⓒ천지일보 2018.11.22
한국지엠한마음재단이 21일 서울 강서구에 위치한 기아대책 사옥에서 차량 기증식을 진행하고 있다. 이날 한국지엠은 ‘쉐보레 네버 기브 업’ 캠페인을 통해 선정된 사회적기업 30곳에 쉐보레 스파크 30대를 전달했다. (제공: 한국지엠) ⓒ천지일보 2018.11.22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