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희 교수, 인터넷신문의 선정적 보도·광고 지적
김병희 교수, 인터넷신문의 선정적 보도·광고 지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터넷신문위원회가 15일 오후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개최한 ‘선정성, 자율규제의 길을 묻다’를 주제로 토론회에서 김병희 서원대학교(광고홍보학과) 교수가 발제를 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8.11.15
 

[천지일보=이혜림 기자] 인터넷신문위원회가 15일 오후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개최한 ‘선정성, 자율규제의 길을 묻다’를 주제로 토론회에서 김병희 서원대학교(광고홍보학과) 교수가 발제를 하고 있다.

이 자리에서 김 교수는 “인터넷신문에서 나타나는 선정적인 광고는 단순히 자극적이고 선정적인 이미지와 문구를 활용해 이용자의 단순 클릭만을 유도한다”고 지적했다. 

인터넷신문위원회가 15일 오후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개최한 ‘선정성, 자율규제의 길을 묻다’를 주제로 토론회에서 김병희 서원대학교(광고홍보학과) 교수가 발제를 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8.11.15
인터넷신문위원회가 15일 오후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개최한 ‘선정성, 자율규제의 길을 묻다’를 주제로 토론회에서 김병희 서원대학교(광고홍보학과) 교수가 발제를 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8.11.15
인터넷신문위원회가 15일 오후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개최한 ‘선정성, 자율규제의 길을 묻다’를 주제로 토론회에서 김병희 서원대학교(광고홍보학과) 교수가 발제를 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8.11.15
인터넷신문위원회가 15일 오후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개최한 ‘선정성, 자율규제의 길을 묻다’를 주제로 토론회에서 김병희 서원대학교(광고홍보학과) 교수가 발제를 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8.11.1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