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대, 드론으로 미세먼지 데이터 수집 및 정보 서비스 제공 시연
세종대, 드론으로 미세먼지 데이터 수집 및 정보 서비스 제공 시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대 자율무인이동체연구사업단이 드론으로 미세먼지 데이터를 실시간 수집 서비스를 시연하고 있다. (제공: 세종대학교) ⓒ천지일보 2018.11.14
세종대 자율무인이동체연구사업단이 드론으로 미세먼지 데이터를 실시간 수집 서비스를 시연하고 있다. (제공: 세종대학교) ⓒ천지일보 2018.11.14

[천지일보=김민아 기자] 세종대학교(총장 배덕효) 자율무인이동체연구사업단(사업단장 홍성경 교수)은 지난 10월 30일 드론으로 미세먼지 데이터를 실시간으로 수집하는 동시에 수집된 데이터를 바로 열람할 수 있도록 하는 실시간 정보 서비스를 시연했다.

이날 드론 시연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미세먼지 국가전략프로젝트’ 연구의 일환으로 전남 보성군에 위치한 보성 글로벌표준 기상 관측소에서 진행됐다. 상시 측정이 가능한 고정형 유선 플랫폼(드론) 및 최대 고도 1까지 고도 상승이 가능한 이동형 릴레이 플랫폼(드론)을 활용해 미세먼지 데이터를 관측·수집한다. 또한 로라(LoRa)망을 이용한 데이터 전송을 통해 웹 및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으로 실시간 미세먼지 측정 정보 열람 가능하다. 여기서 정보를 디스플레이하는 무인항공·IT 융합기술이 적용됐다.

이날 이동형 릴레이 플랫폼의 드론 관제 및 무선 충전 시스템으로 구성된 릴레이 플랫폼 관제 차량을 이용하여 사람의 개입 없이 드론의 자동 정밀 착륙 및 충전 시연도 함께 이뤄졌다.

연구책임자인 세종대학교 홍성경 교수는 “이번 시연을 통해서 24시간 상시 관측이 가능한 이동형 저고도 미세먼지 관측시스템 구축의 가능성을 제시했을 뿐 아니라, 향후 한반도 전역을 커버하는 이동관측 플랫폼 구축 및 활용을 위한 국산 드론 기술 개발의 원동력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