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감원·기업은행, AI 보이스피싱 차단 시스템 구축
금감원·기업은행, AI 보이스피싱 차단 시스템 구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박수란 기자] 금융감독원과 한국정보화진흥원, IBK기업은행은 보이스피싱 실시간 차단 시스템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9일 밝혔다.

IBK기업은행은 현재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추진하는 빅데이터 플래그십 지원사업을 통해 ‘딥러닝을 활용한 실시간 보이스피싱 탐지 서비스’를 개발 중이다.

이번 MOU를 통해 금감원은 보이스피싱 제보 사례 지속 제공을 통한 AI(인공지능) 탐지 서비스 고도화 지원 및 서비스 홍보를 위한 공동 캠페인을 실시한다. 한국정보화진흥원은 AI 탐지 서비스 향상을 위한 기술자문·공동연구 진행, 서비스 고도화 및 운영 관련 제반사항을 공동 협력한다.

IBK기업은행은 AI 탐지 서비스 총괄 기획 및 개발, 서비스 고도화 및 운영 관련 제반사항 공동 협력, 전국민 확산을 위한 서비스 홍보를 실시한다.

금감원은 “8200여개의 보이스피싱 사비 사례와 기업은행, 한국정보화진흥원의 기술력 결합을 통해 완성된 AI 앱을 이용할 경우 보이스피싱 사전 피해 예방 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내년 1월 앱 개발 완료를 목표로 시스템 구축을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