래퍼 슈프림 보이, 故 김우영 애도… “사람 만나는 것 좋아한 우영이”
래퍼 슈프림 보이, 故 김우영 애도… “사람 만나는 것 좋아한 우영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래퍼 슈프림 보이, 故 김우영 애도 (출처: 슈프림 보이 SNS)
래퍼 슈프림 보이, 故 김우영 애도 (출처: 슈프림 보이 SNS)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래퍼 슈프림 보이가 교통사고로 사망한 모델 겸 타투이스트 김우영에 대해 애도했다.

슈프림 보이는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랑하는 형이자 친구 김우영이 11월 5일 사고로 별세했다”라며 고인의 사진을 게재했다.

그는 “아직 빈소와 발인, 장지가 나오지 않았지만 먼 곳에서 걸음 해주시는 분들은 오시는데 시간이 걸려 먼저 이렇게 소식 전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평소 사람들을 만나 함께 시간 나누는 것을 좋아하던 친구였기에 우영이를 아시는 분들이 함께 자리 해주신다면 감사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김우영은 지난 5일 마포대교에서 오토바이 교통사고로 사망했다.

김우영은 지난해 3월 방탄소년단 멤버 RM과 미국 유명 래퍼 왈레(Wale)의 컬래버레이션 곡인 ‘체인지(Change)’ 뮤직비디오에 출연했다. 지난달에는 2019 S/S 헤라서울패션위크 무대에 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