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공영버스터미널, 강원도 대중교통 ‘경영·서비스’ 최우수 선정
동해공영버스터미널, 강원도 대중교통 ‘경영·서비스’ 최우수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도 동해시 동해공영버스터미널.(제공: 동해시)ⓒ천지일보 2018.11.7
강원도 동해시 동해공영버스터미널.(제공: 동해시)ⓒ천지일보 2018.11.7

[천지일보 동해=김성규 기자] 강원도 동해시 동해시시설관리공단(이사장 장덕일)이 운영하는 동해공영버스터미널가 ‘2018년 강원도 대중교통 경영과 서비스’ 평가에서 최우수 선정됐다.

이번 평가는 8월 13일부터 9월 7일까지 강원가 주관하고 (재)국가경제연구원이 시행한 ‘2018 대중교통 운영자에 대한 경영과 서비스’ 평가에서 도내 13개 대중교통시설 가운데 최고 평가를 받아 여객자동차터미널 부문 2회 연속 도내 1위를 차지했다.

‘대중교통 운영자에 대한 경영과 서비스’ 평가는 대중교통의 체계적인 육성·지원과 국민의 대중교통 수단 이용 촉진을 위해 2년마다 시행하고 있다.

동해시시설관리공단은 ▲여객사와 협업으로 시외버스 운행노선 신·증설 ▲외국인 통역과 안내 시스템 구축 ▲대합실 내 스마트도서관 설치 ▲꽃동산 조성 등 이용객 편의 증진 등을 노력했다.

이번 평가는 2016년부터 2년간 터미널의 경영과 서비스, 우수시책 등 분야별로 실시했다.

동해공영버스터미널은 경영관리, 재무 건전성, 안전성, 편의성, 고객만족도, 서비스 개선노력 등 모든 평가항목에서 높은 점수를 획득하고 시상금 3000만원을 받는다.

장덕일 동해시설관리공단 이사장은 “지난 2013년 7월 1일부터 시로부터 위탁받아 운영 중인 동해공영버스터미널을 앞으로도 이용객 중심의 편의를 높여 도내 최고의 버스터미널로 만드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