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미넴, 할로윈 파티서 1억원 돈다발 뿌려… ‘만수르 세트’ 국내 최초 구매하기도
헤미넴, 할로윈 파티서 1억원 돈다발 뿌려… ‘만수르 세트’ 국내 최초 구매하기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헤미넴 (출처: 유튜브)
헤미넴 (출처: 유튜브)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할로윈 파티에서 ‘헤미넴’으로 불리는 한 남성에 대한 관심이 쏠린다.

지난달 28일 오전 2시께 서울 강남구에 위치한 한 클럽에서 ‘헤미넴’으로 불리는 남성 A씨는 5만원짜리 지폐 다발을 꺼내 들어 사람들을 향해서 뿌렸다.

현장에 있던 한 남성은 “1억원 정도 뿌린 것 같다”고 추측했다.

특히 현장에선 뿌려진 돈을 줍기 위해 달려드는 소동이 벌어져 일부가 부상을 당하기도 한 것으로 알려졌다.

‘헤미넴’으로 알려진 A씨는 지난해 말부터 강남 지역의 클럽에서 수천만원을 뿌려 화제가 된 인물이기도 하다.

A씨는 한 유명 클럽에서 판매하는 1억원어치의 술로 구성된 ‘만수르 세트’를 국내 최초로 구매하기도 했다. 이 세트는 아르망 드 브리냐크 12L, 위스키 '루이13세' 등으로 구성하고 있다.

A씨는 SNS를 통해 자신을 ‘가상화폐 및 외환거래(fx) 등 금융 관련 사업가’로 소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