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 5947억원 규모 이란 공사 계약 해지
현대건설, 5947억원 규모 이란 공사 계약 해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유영선 기자] 현대건설은 이란 아흐다프(AHDAF)와 체결한 5947억원 규모의 석유화학 제품 생산설비 공사 계약을 해지했다고 29일 공시했다.

계약금은 지난 2015년 연결 재무제표 기준 매출의 3.09% 규모다.

현대건설은 “이란에 대한 경제제재 등 대외 여건 악화로 계약 효력 발생 선결조건인 금융 조달이 완료되지 않아 계약이 취소됐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