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 ‘글로벌 500대 고용기업’ 1년 만에 반토막
韓 ‘글로벌 500대 고용기업’ 1년 만에 반토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의 서초사옥 모습. ⓒ천지일보
삼성전자의 서초사옥 모습. ⓒ천지일보

美 포브스 선정… 韓기업 18개→9개

[천지일보=유영선 기자] ‘세계 최고의 고용주(World's Best Employers)’ 500개 명단에서 국내 기업의 숫자가 지난해에 비해 절반으로 줄어들었다. 소속 직원 설문을 토대로 한 이 명단은 사실상 ‘가장 일하기 좋은 기업’ 순위로 여겨진다.

21일 미국의 경제지 포브스(Forbes)가 주요 글로벌 기업들을 대상으로 선정한 결과에 따르면 올해 500개 기업 명단에서 한국 기업은 삼성전자(76위)를 비롯해 총 9개가 이름을 올렸다. 이는 지난해 18개 기업이 선정된 것과 비교해 절반 수준이다.

특히 100위 내 기업은 지난해 5개에서 올해는 삼성전자 1개에 불과했다. 삼성전자는 지난해 65위에서 올해는 11계단 떨어진 76위를 기록했다.

국내 기업 가운데서는 삼성전자 외에 신한금융그룹이 116위, 한국투자금융지주 140위, 미래에셋대우 319위, (주)LG 339위, LG전자 352위, 현대글로비스 354위, LG디스플레이 357위, 삼성증권 386위로 평가됐다.

올해 1위는 작년에 이어 세계 최대 검색 포털인 구글의 모회사 ‘알파벳’이 선정됐다.

미국 마이크로소프트(MS)가 그 뒤를 이었고, 애플과 월트디즈니, 아마존 등 미국 기업이 ‘톱5’를 석권했다. 홍콩 에너지업체 CNOOC, 독일 자동차업체 다임러, 태국 금융업체 카시콘뱅크(Kasikornbank), 미국 바이오기업인 셀진(Celgene), 독일 BMW 그룹 등도 ‘톱 10’에 포함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