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턴, 2차 북미정상회담 2~3개월 안으로 전망
볼턴, 2차 북미정상회담 2~3개월 안으로 전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이민환 기자] 12일(현지시간) 미국 백악관의 존 볼턴 국가안보회의(NSC) 보좌관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2차 북미정상회담 일정과 관련해 향후 2~3개월 내 이뤄질 것이라고 전망했다.

볼턴 보좌관은 이날 미국의 유명 보수논객 휴 휴잇과의 인터뷰에서 “앞으로 2~3개월 이내 트럼프 대통령과 김 위원장의 회담을 보게 될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고 연합뉴스가 밝혔다.

볼턴 보좌관은 ‘완전하고 되돌릴 수 없는’ 북한의 비핵화를 강조하면서도 트럼프 대통령이 대북 외교정책을 “낙관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