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넷, 국내 최초 AI로 맞춤형 교육 실현… 에듀테크로 기업교육업계 선도
휴넷, 국내 최초 AI로 맞춤형 교육 실현… 에듀테크로 기업교육업계 선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휴넷, 국내 최초 AI로 맞춤형 교육 실현… 에듀테크로 기업교육업계 선도. (제공: 휴넷)
휴넷, 국내 최초 AI로 맞춤형 교육 실현… 에듀테크로 기업교육업계 선도. (제공: 휴넷)

[천지일보=김민아 기자] 평생교육 대표기업 휴넷(대표 조영탁)은 9월 19일 서울 양재동에 위치한 엘타워에서 2019 기업교육 트렌드를 전망하는 기자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기자간담회에서는 2019 기업교육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3대 키워드로 ‘초지능, 초실감, 초연결’을 발표했다. 홍정민 휴넷 에듀테크연구소장은 ▲AI와 빅데이터에 기반한 1대 1 맞춤형 교육과 개인의 역량까지 미래 예측이 가능한 ‘초지능’ ▲기업 교육에 현장감과 재미가 극대화 된 VR 및 게임 러닝으로 대표되는 ‘초실감’ ▲지식 양의 폭발적 증가로 학습자와 교수자가 실시간 연결되는 디지털 플랫폼 기반의 교육 확대 ‘초연결’ 등을 3대 변화로 꼽았다.

이어 휴넷 조영탁 대표는 곧 출시되는 차세대 기업교육 솔루션인 ‘랩스(LABS)’를 소개했다. ‘랩스’는 국내 최초로 xAPI(글로벌 학습 데이터 표준)를 적용한 인공지능 학습 관리 시스템이다. 빅데이터에 기반해 개인의 역량과 관심사에 따라 맞춤형 콘텐츠를 추천해주고, 학습과 성과의 상관관계 분석, 경력 개발을 위한 학습 추천 등 다양한 인공지능 학습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한 챗봇과 음성인식 기술을 적용해 학습의 흥미를 높였다. 업계 최초로 밀레니얼 세대에 익숙한 인기 유튜브 크리에이터들의 강의를 탑재한 점도 눈에 띈다.

이외에도 휴넷이 진행하고 있는 마이크로러닝, 게임러닝, 플립러닝 등에 대한 소개와 실제 이를 적용해 사용하고 있는 에스오일, ABL생명, 린나이 등 주요 기업의 사례 소개가 진행됐다.

조영탁 대표는 “시대가 빠르게 변화함에 따라 교육에 기술이 접목된 에듀테크(EduTech)가 교육의 큰 틀로 자리 잡았다. 안타깝게도 유아, 입시교육에 비해 성인교육 분야의 에듀테크는 걸음마 단계에 있다”며 “제2~제3의 직업을 생각해야 하는 100세 시대에 직장인에게 자기계발은 경쟁에서 살아남기 위한 필수 과제다. 이에 휴넷이 기업교육 선도기업으로서 쉽고 효과적으로 자기계발을 할 수 있도록 에듀테크로 개인과 기업의 성장을 돕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기자간담회 이후에는 휴넷이 주관하는 ‘2019 HRD 리더스포럼’ 행사가 개최됐다. 올해로 16회째를 맞는 본 행사는 교육전문가를 비롯해 국내 주요기업의 인사 및 교육 담당자 4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됐다. 윤종록 전 정보통신산업진흥원장의 기조 강연을 비롯해, 휴넷의 최신 교육 솔루션 및 주요 기업들의 사례 발표가 진행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