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보-남구청 등 부산지역 5개기관 지역경제 활성화 위해 맞손
기보-남구청 등 부산지역 5개기관 지역경제 활성화 위해 맞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 부산=김태현 기자] 기술보증기금. ⓒ천지일보 2018.9.17
[천지일보 부산=김태현 기자] 기술보증기금. ⓒ천지일보 2018.9.17

지방소재 기술창업기업 성장지원 및 청년일자리 창출 지원키로

[천지일보 부산=김태현 기자] 기술보증기금(기보)과 부산시 남구청 부산은행, 경성대학교, 동명대학교, 부경대학교가 17일 부산시 남구청에서 ‘기술창업기업 성장지원 및 청년 일자리 창출을 위한 산·학·관 공동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지역 우수기술 인력의 창업과 성장지원을 위한 것으로 기보를 포함한 부산지역 6개 기관이 상호협력해 청년 일자리를 창출하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마련됐다.

협약에 따라 남구청과 경성대, 동명대, 부경대는 성장 유망 중소기업의 추천과 기술창업 활성화를 지원하고 기보는 추천기업에 대한 기술평가 및 보증지원을 통해 사업화를 지원하게 된다. 부산은행은 추천기업에 대출과 금리 우대로 맞춤형 금융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남구청 및 협약대학의 기업 네트워크와 공공·금융기관의 금융지원 프로세스가 결합됨으로써 지방소재 기술창업기업의 성장지원과 청년 일자리 창출에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기보 관계자는 “이번 협약으로 기술력 있는 지방소재 중소기업의 일자리창출과 혁신성장을 지원하고 아울러 중소기업 미래성장동력 확충을 위한 지원 플랫폼의 역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