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계종 총무원장 기호 4번 일면스님 “청정종단시대 새로 열 것”
조계종 총무원장 기호 4번 일면스님 “청정종단시대 새로 열 것”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이지솔 기자] 제36대 조계종 총무원장 선거를 앞두고 기호 4번 일면스님이 12일 서울 종로구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2층 회의실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출마의 변과 종책을 발표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8.9.12
[천지일보=이지솔 기자] 제36대 조계종 총무원장 선거를 앞두고 기호 4번 일면스님이 12일 서울 종로구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2층 회의실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출마의 변과 종책을 발표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8.9.12

[천지일보=이지솔 기자] 제36대 조계종 총무원장 선거를 앞두고 기호 4번 일면스님이 12일 서울 종로구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2층 회의실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출마의 변과 종책을 발표했다.

일면스님은 “국민에겐 희망을 주고 종도들에게는 의지가 되는 청정종단시대를 새로이 열겠다”며 “시대정신으로 새롭게 불교발전을 이끌겠다”고 피력했다.

일면스님은 “권한을 내려놓고 책임과 의무를 다하는 종단을 만들고자 한다”며 “그간 길러준 종단의은혜에 보답하기 위해 나선 만큼 그동안 배우고 익힌 바를 총동원해 종단의 미래를 위해 헌신하겠다”고 약속했다.

이를 위해 스님은 “먼저 종단의 위의와 질서를 바로 세우는 데 진력하겠다”고 강조했다. 또한 “일순간의 이해관계에 따라 선지식과 도반을 배상하고 종지와 가풍을 흩뜨리는 일들이 일어나지 않도록 제도적 장치를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일면스님은 8대 핵심 종책으로 ▲종헌 질서 확립과 종단 위상 제고 ▲종무행정 교구 이관을 통한 교구중심제 실현 ▲사찰 재정관리 투명화로 종단 및 교구 재정 기반 구축 ▲승려복지 종단 의무화 확대 및 내실화 ▲종단 교육혁신 강화 및 포교 종책 다각화 ▲불교전통 문화 육성 및 지원 ▲종단의 사회적 책임과 공동선 실현 ▲불교 관련 제법령 및 종헌·종법 제·개정 통한 종단 발전 등을 제시했다.

일면스님은 명허스님을 은사로 출가해 1964년 해인사에서 자운스님을 계사로 수계했다. 1967년 해인사에서 자운스님을 계사로 구족계를 수지했다. 제9~13대 중앙종회의원, 교육원장, 호계원장, 봉선사 주지, 군종특별교구장, 동국대 이사장 등을 지냈다. 현재는 종립학교인 광동학원 이사장과 생명나눔실천본부 이사장, 불암사 회주를 겸임하고 있다.

제36대 조계종 총무원장 선거는 오는 28일 오후 1시부터 3시까지 서울 종로구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지하공연장에서 진행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