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계종 총무원장 기호 2번 원행스님 “‘안정·화합’ 새 조계종 열 것”
조계종 총무원장 기호 2번 원행스님 “‘안정·화합’ 새 조계종 열 것”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이지솔 기자] 제36대 조계종 총무원장 선거를 앞두고 기호 2번 원행스님이 12일 서울 종로구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2층 회의실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출마의 변과 종책을 발표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8.9.12
[천지일보=이지솔 기자] 제36대 조계종 총무원장 선거를 앞두고 기호 2번 원행스님이 12일 서울 종로구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2층 회의실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출마의 변과 종책을 발표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8.9.12

[천지일보=이지솔 기자] 제36대 조계종 총무원장 선거를 앞두고 기호 2번 원행스님이 12일 서울 종로구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2층 회의실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출마의 변과 종책을 발표했다.

원행스님은 “낮은 자세로 경청하고 모든 구성원의 의견을 존중하겠다”며 “대통합이 필요한 시대에 자비무적(慈悲無敵)의 정신으로 약자의 소리를 먼저 듣고 섬기는 실천인이 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사부대중과 함께 안정과 화합으로 새로운 조계종을 열어가겠다”고 덧붙였다.

원행스님은 7대 중점 종책으로 ▲소통과 화합 ▲신뢰회복 ▲승가복지 정책 마련 ▲교구 중심제 안착 ▲불교문화 육성 및 발전 ▲미래지향적인 승가교육과 포교정책 마련 ▲대국민 신뢰 구축 등을 제시했다.

원행스님은 금산사에서 월주스님을 은사로 출가해 1973년 법주사에서 혜정스님을 계사로 사미계를, 1985년 범어사에서 자운스님을 계사로 구족계를 수지했다. 해인사 승가대학과 중앙승가대를 졸업했으며 금산사 주지, 본사주지협의회장, 중앙승가대 총동문회장, 중앙종회 11~13대, 16대 중앙종회의장, 중앙승가대 총장 등을 역임했다. 현재 지구촌공생회, 나눔의 집 상임이사를 맡고 있다.

원행스님은 종단의 주요 스님들이 소속돼 있는 금강회의 적극적인 지지를 받을 것으로 보인다.

제36대 조계종 총무원장 선거는 오는 28일 오후 1시부터 3시까지 서울 종로구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지하공연장에서 진행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