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종합에너지박람회 ‘BIXPO’가 온다… 내달 31일 개막
한전, 종합에너지박람회 ‘BIXPO’가 온다… 내달 31일 개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이영지 기자]2017년 한국전력이 광주시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개최한 글로벌 종합에너지박람회 빅스포(BIXPO)내부 행사장 모습 ⓒ천지일보 2018.9.11
[천지일보=이영지 기자]2017년 한국전력이 광주시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개최한 글로벌 종합에너지박람회 빅스포(BIXPO)내부 행사장 모습 ⓒ천지일보 2018.9.11

7만여명 신기술 교류 및 비즈니스 창출의 장으로 마련

[천지일보=이영지 기자]에너지 분야를 선도할 글로벌 종합박람회 '2018 빅스포(BIXPO)'가 50여일 앞으로 다가왔다.

한국전력은 다음 달 31일부터 3일간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와 홀리데이인 호텔에서 개최되는 2018 빛가람 국제 전력기술 엑스포(이하 BIXPO 2018) 준비에 총력을 쏟고 있다고 11일 밝혔다.

2015년 첫 개최 이래 미래 전력기술에 관한 모든 트렌드를 한눈에 볼 수 있는 자리로 입지를 다진 BIXPO는 2015년 370개 부스, 114개 기업, 총 3만여명의 참관객으로 시작된 이후 지난 2017년에는 해외 47개국에서 3171명이 참석했다.

또한 14억 7000달러의 수출 상담을 달성, 관람객 7만여명이 다녀가는 등 한국관광공사 산출 기준에 따르면 2000여억원의 생산 유발 효과를 달성했다.

매해 고속 성장을 거듭해 온 BIXPO는 올해 역시 눈부신 성과를 이룰 것으로 기대된다.

‘Energy Ttransition & Digital Transformation’ 이라는 주제 아래 160개의 전시품을 선보일 ▲국제발명특허대전 ▲20개국 도시의 시장과 정부 관계자 ▲국내외 전력사 CEO ▲세계적인 석학들이 모여 46개 세션으로 꾸며질 국제 컨퍼런스 등이 진행된다.

특히 BIXPO의 높아진 위상답게 역대 최대 규모인 세계 280개 기업이 참여하는 신기술 전시회에 이목이 쏠리고 있다.

신기술 전시회에는 LS산전, LS전선, 대한전선, STX중공업, 효성중공업, 일진전기 등 국내 대기업과 GE, SIEMENS, EPRI, MR, Fraunhofer, MEGGER, FLIR, SUNGROW, OMICRON, ORACLE, ROXTEC, Doble, DEWETRON, CESI, Fluke, DNV GL 등 해외 대기업뿐만 아니라 국내외 우수 중소기업들이 대거 참가할 예정이다.

글로벌 에너지 전문 기업들의 참여로 더욱 활기를 띠게 될 BIXPO 2018은 오는 14일까지 국제발명특허대전 신청과 9월말까지 국제컨퍼런스 참여 신청을 받고 있다.

‘BIXPO 2018’에 대한 보다 자세한 소식은 BIXPO 홈페이지와 곧 공개될 ‘앱’을 통해 만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