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명대 창의디자인사업단, 오프타임 팝업 전시 참가
상명대 창의디자인사업단, 오프타임 팝업 전시 참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 천안=박주환 기자] 상명대학교(총장 백웅기) 창의디자인사업단 소속 창업브랜드 ‘PETIT FABI’와 ‘FAB FAB’는 지난 1일부터 15일간 열리는 ‘2018 오프타임 팝업 전시’에 참가해 관람객들로부터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

이번 전시에 참가해 우수한 평가를 받은 창업브랜드 ‘PETIT FABI’와 ‘FAB FAB’ 학생들은 일상생활에서 활용도가 높은 조명등, 클러치 백, 가방, 악세사리 등과 같은 리빙 패션제품을 독창적으로 제작해 전시·판매하고 있다.

오프타임은 2001년 8월 압구정에서 라이프스타일 브랜드로 런칭됐으며 현재 서울 성북구 동선동 사옥 1, 2층 매장으로 운영되고 있다. 브랜드 목표는 휴식 같은 삶을 추구하는 현대인을 위하여 HEALTHY, MODERN & RICH를 컨셉으로 고객의 필요에 부합하는 새로운 라이프스타일 제시를 추구하고 있다.

본 전시는 소속 창업브랜드 ‘PETIT FABI’ ‘FAB FAB’가 이전 ‘2018 핸디아티코리아’에 참가해 오프타임 브랜드에서 초청받아 전시로 이어지게 됐다.

이번 전시에 참여한 장나겸(텍스타일디자인학과 3학년) 학생은 “핸디아티코리아 전시가 초청전시까지 이어지게 돼 기쁘다”며 “교수님들께서 세심한 부분까지 아낌없는 조언과 지도를 해주셔서 작품들이 잘 나온 것 같다”고 말했다.

특성화사업단 단장 강성해 교수(텍스타일디자인학과)는 “소속 브랜드 학생들의 꾸준한 활동이 좋은 성과로 이어져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학생들의 역량을 강화해 새로운 수요를 창출하며 브랜드를 발전시키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