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나라 한농복구회, A종편 ‘신도 강제노동’ 보도 “피해 심각해… 억울하다”
돌나라 한농복구회, A종편 ‘신도 강제노동’ 보도 “피해 심각해… 억울하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임혜지 기자] 돌나라 한농복구회가 최근 A방송의 뉴스로 인해 “현재 피해가 심각한 상태”라며 “억울하다”는 입장을 밝혔다.

앞서 A방송사는 지난 달 5일과 6일에 “한국 곧 멸망, 지상낙원으로…브라질로 1000명 이주시킨 교회, 브라질에도 최후의 낙원?”이라는 제목의 뉴스를 보도했다.

이 뉴스에서는 피지로 간 은혜로 교회의 종교 이탈 소식을 전하며 이와 비슷한 사례로 해외이주생활을 시킨 D단체(돌나라 한농복구회)가 신도들의 “여권을 빼앗고 강제노동을 시킨다”는 의혹을 보도했다.

이에 대해 돌나라 관계자는 “브라질로 이주한 돌나라 회원들은 강제 이주한 것이 아닌 자신의 판단과 결정에 의해 이주했다”며 “회원들의 실제 생활에 대해서도 집단생활이 아닌 협동조합 형태의 자유롭고 평화로운 공동체 생활 형태”라고 강력히 반박했다. 

이어 “돌나라는 브라질 진출뿐 아니라 한국에만도 10개 농장과 3개소에 걸쳐 전국적으로 유기농 농사를 오랜 노력 끝에 정착한 유기농 전문단체”라며 “돌나라는 해외로 도피하는 이상한 단체가 아니다. 국내는 물론 해외 여러 나라에서 유기농을 정착 확대하는 농업 전문단체”라고 강조했다. 

브라질 현지의 한 조합원은 “브라질 돌나라 농장은 브라질 노동법에 따라서 평균 200여명 현지인을 쓰고 있다”며 “돌나라 회원들은 피고용인이 아니라 협동조합 주인으로서 현지인들을 쓰고 있다”고 설명하기도 했다.

또 관계자는 “제보자가 여권을 빼앗겼다고 하는데 그 사람의 신원확인과 여권에 브라질 입국 도장이 찍혀있는 것을 확인했느냐고 A종편 취재진에 질문했다”면서 “A종편 취재진은 ‘믿을 만한 개연성이 있어서 보도했으나 현장 확인을 하지 않은 부분과 반론권을 주지 않고 뉴스를 보도한 부분을 분명히 실수했다’고 잘못된 부분을 시인했다”고 밝혔다.

이와 관련해 최근 A방송은 “알려왔습니다”라는 코너에서 돌나라 반론문 첫 방송 말미에 “위 기사와 관련해 돌나라 한농복구회 측은 ‘해외농업 25년째로 전세계 7개 나라에 농장을 운영하고 있으며 브라질은 그중 한 나라일뿐, 지금도 브라질 5개의 농장에서는 200명이 넘는 현지 인력을 쓰고 있으며 한국 사람을 강제이주 시켜서 강제 노동을 시키거나 가혹행위를 한 일이 없으며, 해외 이주를 목적으로 대출을 한 신용불량자가 없어 사실과 다르다’고 알려왔습니다”라고 게재했다.

한편 돌나라 측은 A방송사의 보도와 관련해 언론중재위원회에 제소했다. 해당 기자에 대해서는 형사 고소 절차에 돌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사이비꺼저 2018-11-07 23:20:05
한농복구회는 박명호교주님과 여자교인과의 섹스는 구원의식
성폭행으로 고소하면 국제 창녀 언론이 사실을 보도하면 언론귀신
박명호 성관계는 지켜내야할 핵심교리 이 댓글 쓰면 손가락이 썩고
세포 하나하나 까지 썩는다 했는데... 미친 인간들아 마누라 빤스를 벗겨도 영광이냐?
조작방송 웃기고 있네 사이비종교의 끝판왕 니들 행각은 빙산의 일각이다
댓글 조작 그만하고 창기십자가 수습하고 해산해라 반사회적인 단체 한농복구회

바로바로 2018-09-18 06:43:26
뉴스도 조작하나
jtbc 왜그래

웃는다 2018-09-18 06:18:49
jtbc 조작뉴스 내보낸다 소리들었는데 그럴줄 몰랐는데 너무했네요

왕밤송이 2018-09-16 05:18:31
Jtbc 뉴스조작으로 피해를 본 시민들이 한농복구회 말구도 많아요

Joseph 2018-09-16 05:11:38
Jtbc 뉴스조작을 했으면 뉴스계에서 영원히 사라져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