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남동구 남동회, 추석명절 취약계층 위한 성금 기탁
인천 남동구 남동회, 추석명절 취약계층 위한 성금 기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금 1000만원 및 장학금 2300만원 전달

[천지일보 인천=김미정 기자] 인천 남동구 남동회(운영위원장 오두석)가 추석명절 맞아 관내 취약계층을 위한 성금과 장학금을 전달했다.

남동구는 지난 10일 남동회가 취약계층을 위한 성금 1000만원과 장학금 2300만원을 전달했다고 11일 밝혔다.

전달된 성금 1000만원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소외계층에게 전달될 예정이며, 장학금은 남동구 각 동에서 1명씩 선발된 23명의 학생과 다문화와 북한이탈주민 자녀 4명에게 각각 100만원씩 전달했다.

특히 이날 행사에서는 추현만 인천공단소방서장이 남동회 회원들을 대상으로 공단 내 화재사고 예방을 위한 강연도 실시했다.

성금을 기탁한 오두석 남동회 운영위원장은 “남동회원들의 정성으로 모은 회비가 주민과 소외된 이웃에게 값지게 쓰이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