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충남 장애인체육대회… 24년 만에 ‘종합우승’
천안시, 충남 장애인체육대회… 24년 만에 ‘종합우승’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 ⓒ천지일보 2018.9.9
시) ⓒ천지일보 2018.9.9

“땀과 열정으로 이루어낸 값진 우승”

[천지일보 천안=박주환 기자] 충남 천안시(시장 구본영)가 ‘제24회 충청남도장애인체육대회’에서 종합 우승을 차지했다. 대회 개최 24년 만에 처음으로 이룬 값진 우승이다.

제24회 충청남도장애인체육대회는 지난 7~8일 양일간 계룡시 일원에서 열렸으며 15개 시·군에서 21개 종목, 1만 3000여명의 선수단이 참가했다. 천안시는 17개 종목, 511명의 선수단이 출전해 열띤 경쟁을 펼쳤다.

천안시는 금 75개, 은 59개, 동 57개 등 191개의 메달과 종합점수 10만 2824점을 기록하며 2위 홍성군을 4300여 점수 차로 따돌렸다.

17개 출전 종목 중 조정·당구·보치아·농구·골볼·수영·볼링 등 7개 종목에서 고른 성적을 올렸으며, 당구 박남수가 최우수 선수상을 받았다.

구본영 천안시장애인체육회장은 “땀과 열정으로 24년 만에 이루어낸 값진 우승의 결과에 기쁘다”며 “이번 대회를 준비하느라 고생한 선수와 임원 등 관계자, 시민 모두에게 감사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는 “앞으로도 장애인체육 분야에 아낌없는 지원을 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제24회 충청남도장애인체육대회에는 2위 홍성군(9만 8510점), 3위 당진시(9만 7781점), 4위 서산시(8만 1411점), 5위 아산시(7만 7070점) 순으로 이어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