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웨이제 누구? 정치인 내연녀에서 ‘인체의 신비’ 전시까지… ‘판빙빙 실종설’ 관심↑
장웨이제 누구? 정치인 내연녀에서 ‘인체의 신비’ 전시까지… ‘판빙빙 실종설’ 관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 KBS)
(출처: KBS)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다롄TV 유명 아나운서였던 장웨이제 실종 사건이 다시 세간의 화제로 떠올랐다.

장웨이제는 지난 1998년 당시 다롄 시장이었던 보시라이와 내연 관계였다는 사실이 알려졌다. 이후 장웨이제는 소리 소문 없이 자취를 감췄다.

장웨이제는 14년 후 미국 포틀랜드에서 열린 ‘인체의 신비’ 전시에 임산부 표본으로 전시됐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의혹이 불거진 시신은 임신 8개월째였고, 키나 골격이 같다는 주장이 제기됐기 때문.

이에 대해 해당 전시를 진행한 기획자는 “유족이 신분을 밝히는 걸 원치 않아 표본의 정체를 공개할 수 없다”며 “그 표본은 아내와 절친한 중국인 친구로 불의의 사고로 사망했다”고 부정했다.

한편 중국 배우 판빙빙의 행방이 묘연한 가운데 아나운서 장웨이제의 실종 사건까지 거론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