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티 수입은? “영상 1개당 800만원”… 회사 정직원 100명 ‘유튜브 재벌’
도티 수입은? “영상 1개당 800만원”… 회사 정직원 100명 ‘유튜브 재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티 (출처: KBS 2TV 예능 프로그램 ‘해피투게더3’)
도티 (출처: KBS 2TV 예능 프로그램 ‘해피투게더3’)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게임 크리에이터 도티의 수입이 화제다.

지난 6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해피투게더3’에는 도티, 방송인 김태진, 배우 이수민, 뷰티 크리에이터 이사배가 출연했다.

이날 MC 박명수는 도티에 대해 “유튜브계의 만수르라고 불리는 분”이라고 소개했다.

이날 도티는 “직접 게임 세계의 공간을 만들고 있다”며 “도티와 관련한 상품을 다양하게 만들어 다양한 수익을 창출하고 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진 수입에 대한 질문에 도티는 “한 달에 40개 정도의 동영상을 업로드 한다”며 “이 중 재생 수가 가장 높은 영상은 하나에 800만원 정도 된다”고 말해 주변에 놀라움을 안겼다.

도티는 현재 친구와 창업을 해 회사를 운영하고 있다. 그는 “정직원만 100명이다. 소속된 크리에이터는 200팀 정도 있다”고 덧붙였다.

이어 “게임을 좋아해서 수입으로 게임 아이템을 많이 산다. 그 외에는 돈 쓰는 취미가 없다. 면허도 올해 땄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