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남부발전, 부산시 사회공헌장 시상식서 나눔부문 으뜸장 수상
한국남부발전, 부산시 사회공헌장 시상식서 나눔부문 으뜸장 수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부발전이 지난 7일 부산시청 1층 대강당에서 열린 ‘제10회 부산시 사회공헌장’ 시상식에서 나눔 부문 ‘으뜸장’을 수상한 가운데 수상자들이 오거돈 부산시장(왼쪽 4번째)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한국남부발전㈜) ⓒ천지일보 2018.9.8
남부발전이 지난 7일 부산시청 1층 대강당에서 열린 ‘제10회 부산시 사회공헌장’ 시상식에서 나눔 부문 ‘으뜸장’을 수상한 가운데 수상자들이 오거돈 부산시장(왼쪽 4번째)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한국남부발전㈜) ⓒ천지일보 2018.9.8

저소득 취약계층 생활안정 및 주민 복지향상 위한 활동에 앞장

부산혁신도시 이전 공공기관 최초 수상 영예

[천지일보 부산=김태현 기자] 한국남부발전㈜(남부발전, 사장 신정식)이 저소득 취약 계층의 생활안정 지원과 주민 복지향상에 앞장선 공로를 인정받았다.

남부발전은 지난 7일 부산시청 1층 대강당에서 열린 ‘제10회 부산시 사회공헌장’ 시상식에서 나눔 부문 ‘으뜸장’을 수상했다.

부산시 사회공헌장은 사회공헌 진흥 및 지원조례에 의거해 부산지역 내 사회공헌과 기부문화 발전에 기여한 기업 및 개인을 발굴하고 시상해 자긍심을 높이는 것은 물론 공적을 널리 알려 시민의 귀감으로 삼기 위한 상이다.

나눔, 섬김, 베풂 등 세 부문의 으뜸과 버금을 선정하는 이번 사회공헌장 시상식에서 남부발전은 지역 내 취약계층 지원과 자원봉사활동을 꾸준히 전개한 공로를 인정받아 부산혁신도시 이전 공공기관 최초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남부발전은 부산지역 내 복지시설에 전기차를 전달하고 사회복지기관 및 시설에 34억여원을 후원하는 등 저소득 취약계층의 생활 안정을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했다. 특히 지역사회 노인과 장애인을 위한 365 배식 봉사를 전개해 지역사회와의 소통에 적극 나선 점을 높이 평가받았다.

이상대 남부발전 관리 처장은 “국민 행복과 부산의 발전을 위한 사회적 책임을 완수하기 위해 앞으로도 꾸준한 사회공헌활동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한편 남부발전은 앞으로도 부산지역 대학생의 취업역량 강화를 위한 지원과 가정용 미니 태양광 보급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발굴하여 펼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