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웃는 남자’ 사랑스러운 ‘데아’ 민경아·이수빈
‘웃는 남자’ 사랑스러운 ‘데아’ 민경아·이수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박선아 기자] 7일 오후 서울 용산구 이태원로 이태원 블루스퀘어 인터파크홀에서 뮤지컬 ‘웃는 남자’ 프레스콜이 열린 가운데 데아 역의 배우 민경아와 이수빈이 질문응답 시간을 갖고 있다. ⓒ천지일보 2018.9.7
 
[천지일보=박선아 기자] 7일 오후 서울 용산구 이태원로 이태원 블루스퀘어 인터파크홀에서 뮤지컬 ‘웃는 남자’ 프레스콜이 열린 가운데 데아 역의 배우 민경아와 이수빈이 질문응답 시간을 갖고 있다. ⓒ천지일보 2018.9.7
 

[천지일보=박선아 기자] 7일 오후 서울 용산구 이태원로 이태원 블루스퀘어 인터파크홀에서 뮤지컬 ‘웃는 남자’ 프레스콜이 열린 가운데 데아 역의 배우 민경아와 이수빈이 질문응답 시간을 갖고 있다.

이날 민경아와 이수빈은 데아 역을 연기한 소감을 밝혔다. 민경아는 “많은 분들이 사랑해주시는 데아 역을 맡아 영광이다. 따뜻한 공연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이수빈은 “좋은 선배님들에게 많이 배웠고, 에너지를 받고 있다”며 “주변에서 잘 챙겨줘서 편하게 배역을 찾아가고 있다”고 했다.

빅토르 위고의 동명 소설을 원작으로 한 창작 뮤지컬 ‘웃는 남자’는 지난 5일부터 블루스퀘어 인터파크홀로 무대를 옮겨 흥행을 이어가고 있다. ‘웃는 남자’는 앞서 7월 10일부터 8월 26일까지 예술의전당 오페라극장에서 공연됐다. 

이 공연은 신분 차별이 극심했던 17세기 영국을 배경으로 기형적인 외모와 달리 순수함을 간직한 그윈플렌의 여정을 따라 가며 인간의 존엄성에 대해 묻는다.

뮤지컬 웃는 남자는 10월 28일까지 블루스퀘어 인터파크홀에서 공연한다.
 

[천지일보=박선아 기자] 7일 오후 서울 용산구 이태원로 이태원 블루스퀘어 인터파크홀에서 뮤지컬 ‘웃는 남자’ 프레스콜이 열린 가운데 데아 역의 배우 민경아와 이수빈이 질문응답 시간을 갖고 있다. ⓒ천지일보 2018.9.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