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적인 패션 일러스트레이트 메간 헤스 전시… 국내 최초로 열려
세계적인 패션 일러스트레이트 메간 헤스 전시… 국내 최초로 열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메간 헤스아이코닉전’. (제공: 메간 헤스 아이코닉전)
‘메간 헤스아이코닉전’. (제공: 메간 헤스 아이코닉전)

 

‘메간 헤스아이코닉전’ 개최

샤넬·루이뷔통과 협업해 눈길

[천지일보=이혜림 기자] 세계적으로 유명한 패션 일러스트레이트 작가 메간 헤스(Megan Hess)의 첫 아시아 대형 전시가 서울에서 열려린다.

메간 헤스 작가는 뉴욕타임즈, 피플 등에서 활약하던 유명 칼럼니스트 캔디스 부시넬이 지은 ‘섹스 앤 더 시티’책의 배경 삽화와 개성 넘치는 네 명의 인물을 탄생시켜 화제를 모았다. 이후 타임지, 디즈니 등의 굵직한 미디어와 작업했으며 샤넬, 크리스찬 디올, 루이뷔통, 펜디, 까르띠에, 프라다, 지방시, 베르사체, 티파니, 몽블랑, 메르세데스 벤츠 등 많은 럭셔리 협업했다.

메간 헤스의 작품 총 300여점이 전시되는 ‘메간 헤스 아이코닉전’은 오는 10월 3일부터 12월 30일까지 서울 성동구 서울숲 갤러리아포레 더 서울 라이티움 1관과 3관, 약 500평 규모의 대형 전시실에서 만나볼 수 있다.

메간 헤스 작가. (제공: 메간 헤스 아이코닉전)
메간 헤스 작가. (제공: 메간 헤스 아이코닉전)

 

전시 공간은 여러 섹션으로 나뉘어 다채롭게 구성된다. 럭셔리 브랜드와의 협업이 돋보이는 일러스트레이션 전시실, 활기찬 뉴욕과 로맨틱한 파리의 거리가 입체적으로 구성된 뉴욕·파리관을 통해 패션 메카 도시로의 여행도 가능하다.

또 레드카펫, 런웨이존, 모델들의 은밀한 공간인 백스테이지도 재현돼 실제 패션쇼 현장을 관람하는 듯한 체험도 마련됐다. 아울러 메간 헤스가 전세계 패션위크 및 오트 쿠튀르에 참석해 그린 여러 스케치 작품들도 선보일 계획이다.

작품 관람 이외에 실제 갤러리에서 만나는 패션쇼, 강연회, 파티 등의 다양한 프로그램이 상시 열린다.

‘메간 헤스아이코닉전’. (제공: 메간 헤스 아이코닉전)
‘메간 헤스아이코닉전’. (제공: 메간 헤스 아이코닉전)

 

한국 전시를 기념하기 위해 메간 헤스 작가니느 4일간 한국을 방문해 기자간담회, 강연, 패션 예술계 종사자 및 연예인들과 함께 하는 행사에 참여할 예정이다.

메간 헤스 아이콘전을 기획한 최요한 총감독(제이앤존 아트)은 “패션일러스트레이션 작품이 단순 패션 디자인이 아닌 예술로써의 가치를 감상할 수 있을 것이”이라며 “많은 분들이 전시장에서 그녀의 작품을 보고 새로운 패션 판타지를 경험할 것이다”고 전시 기획의도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