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아시아나, 아시아나항공 사장에 한창수·IDT 사장에 박세창 선임
금호아시아나, 아시아나항공 사장에 한창수·IDT 사장에 박세창 선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창수(왼쪽) 아시아나항공 신임 사장과 박세창 아시아나IDT 신임 사장. (제공: 금호아시아나그룹)
한창수(왼쪽) 아시아나항공 신임 사장과 박세창 아시아나IDT 신임 사장. (제공: 금호아시아나그룹)

그룹의 재무구조 개선·미래 성장동력 강화 위한 인사 단행

[천지일보=유영선 기자] 금호아시아나그룹이 신임 아시아나항공 사장에 한창수 아시아나IDT 사장을, 아시아나IDT 사장에 박삼구 회장의 장남인 박세창 전략경영실 사장을 선임했다.

금호아시아나그룹은 오는 10일부로 신임 아시아나항공 사장에 한창수 아시아나IDT 사장을 선임하고, 아시아나IDT 사장에 박세창 전략경영실 사장을 선임하는 인사를 단행했다고 7일 밝혔다.

한창수 신임 아시아나항공 사장은 1986년 그룹에 입사한 후 1988년 아시아나항공 창업멤버로 참여했다.

2005년부터 아시아나항공 재무담당, 관리본부, 전략기획본부 및 경영지원본부 임원을 거쳤다. 지난 2015년 3월부터는 아시아나IDT 사장으로 옮겨 차세대 IT운영 시스템 도입에 주력해 왔다.

한 사장은 그룹내 손꼽히는 재무, 기획 전문가로 아시아나항공의 재무구조 안정화를 통한 도약의 발판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박세창 신임 아시아나IDT 사장은 2002년 아시아나항공 자금팀 입사 이래 그룹 전략경영본부 및 금호타이어에서 다양한 업무를 수행했다. 2016년부터는 전략경영실 사장과 아시아나세이버 사장 및 그룹 4차산업사회 TF를 총괄하여 차세대 성장동력의 중추역할을 맡았다.

지난 5일 아시아나IDT가 한국거래소의 유가증권시장 상장예비심사를 통과한 만큼, 본격적인 기업공개(IPO) 추진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금호아시아나그룹은 “이번 인사는 그룹의 재무구조 개선과 미래 성장동력 강화를 위한 것으로, 앞으로 각 계열사의 대표이사 중심 체제를 구축하기 위한 포석”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