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사단, 서울공항 도착… 방북 결과는 대통령 보고 후 6일 브리핑
특사단, 서울공항 도착… 방북 결과는 대통령 보고 후 6일 브리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남=연합뉴스)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을 수석으로 하는 문재인 대통령의 대북 특별사절단이 5일 오전 경기도 성남 서울공항을 통해 평양으로 출발하고 있다. 특사단 5명은 특별기를 타고 서울공항을 출발, 서해 직항로를 통해 방북한다. (왼쪽부터) 천해성 통일부 차관,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윤건영 청와대 국정상황실장, 서훈 국정원장.
(성남=연합뉴스)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을 수석으로 하는 문재인 대통령의 대북 특별사절단이 5일 오전 경기도 성남 서울공항을 통해 평양으로 출발하고 있다. 특사단 5명은 특별기를 타고 서울공항을 출발, 서해 직항로를 통해 방북한다. (왼쪽부터) 천해성 통일부 차관,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윤건영 청와대 국정상황실장, 서훈 국정원장.

[천지일보=이민환 기자] 5일 북한을 방문했던 대북특별사절단이 방문 일정을 마치고 서울공항으로 귀환했다. 

이날 청와대에 따르면 오후 8시 40분 평양 순안공항에서 특사단을 태운 공군 2호기는 서해 직항로를 통해 돌아왔다. 

특사단에는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을 비롯해 서훈 국가정보원장, 천해성 통일부 차관, 김상균 국정원 2차장, 윤건영 청와대 국정기획상황실장 등 5명이 포함됐으며, 이들은 오전 9시 평양에 도착해 방북 일정을 소화했다. 

이들은 평양 고려호텔에서 김영철 북한 노동당 중앙위 부위원장 겸 통일전선부장, 리선권 조국평화통일위원장 등으로부터 영접을 받고, 환담을 진행했다. 이후 장소를 이동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을 만나 문재인 대통령의 친서를 전달했다. 

북한엔 총 11시간 40분 체류했다. 방북 결과는 문 대통령에 대한 보고를 마친 뒤 6일 브리핑을 통해 알릴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