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사렛대, 대학 기본역량 진단 ‘자율개선대학’ 최종 선정
나사렛대, 대학 기본역량 진단 ‘자율개선대학’ 최종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나사렛관 전경 (제공: 나사렛대학교) ⓒ천지일보 2018.9.4
나사렛관 전경 (제공: 나사렛대학교) ⓒ천지일보 2018.9.4

[천지일보 천안=박주환 기자] 나사렛대학교(총장 임승안)는 교육부에서 실시한 2018년 대학 기본역량 진단결과 자율개선대학에 최종 선정됐다고 4일 밝혔다.

교육부는 지난 6월 가결과 발표에 이어 지난 4일 최종 결과를 발표했다. 이에 따라 나사렛대학교는 이번 선정으로 2019~2021년 3년간 대학 입학정원을 감축하지 않으며 정부의 일반재정지원을 받게 된다.

또한 모든 국책 사업 신청과 함께 국가장학금 지원, 학자금 대출 등 다양한 혜택을 누릴 수 있게 됐다.

임승안 총장은 “대학 기본역량 진단 결과는 구성원 모두가 지혜와 열정을 다해 대학발전을 위해 노력해 주었기에 가능했다”면서 “어려운 고비를 함께 이겨낸 만큼 앞으로 창의인재 양성을 위한 선진 교육역량 강화, 지역과 산업연계, 교육수요자 중심 교육정책 구현 등 ‘BEST & GREAT’ 8대 전략을 세워 새로운 경영문화 조성과 창의적 인재 양성을 위해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