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 수평선햅쌀단지 2018년 ‘첫 벼 베기’
[동해] 수평선햅쌀단지 2018년 ‘첫 벼 베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도 동해시청. ⓒ천지일보DB
강원도 동해시청. ⓒ천지일보DB

[천지일보 동해=김성규 기자] 강원도 동해시(시장 심규언)가 오는 5일 오전 10시 동해수평선햅쌀단지에서 올해 ‘첫 벼 베기’를 한다.

첫 벼 베기는 동해시 망상동 박호영 농가에서 재배하는 조생종 품종으로 지난 5월에 모내기해 120여일 만에 수확하게 됐다.

동해시는 2008년부터 수평선 햅쌀 생산단지 사업을 추진해 왔으며 금년도 재배면적은 15농가 9ha의 규모이다.

햅쌀 생산단지에서 재배되는 쌀 품종은 강원 15호, 오륜, 조운 등 3개 품종이며 시는 생산된 햅쌀을 시민들에게 추석 제수용 또는 선물용으로 포장하여 판매·공급할 계획이다.

심규언 동해시장은 “그간의 폭염과 가뭄을 극복하고 풍요로운 수확의 결실을 맺은 농업인들에게 위로와 더불어 그간의 노력을 격려함한다”면서 “앞으로도 품질 좋은 쌀 생산을 위해 시와 농업인들이 앞장서 농촌 경쟁력을 높여 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