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가 비 피해 없기를’
‘추가 비 피해 없기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일 대규모 땅 꺼짐 사고가 일어난 서울 금천구 가산동 한 아파트 사고 현장과 인근 공사장에 우천에 대비해 방수포가 덮어져있다. 이날 기상청에 따르면 4일까지 서울에 50~100㎜의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돼 대다수의 주민은 불안감을 표출하며 귀가를 거부하고 있다. (출처: 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3일 대규모 땅 꺼짐 사고가 일어난 서울 금천구 가산동 한 아파트 사고 현장과 인근 공사장에 우천에 대비해 방수포가 덮어져있다. 이날 기상청에 따르면 4일까지 서울에 50~100㎜의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돼 대다수의 주민은 불안감을 표출하며 귀가를 거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