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남희 누구? ‘미스터 션샤인’ 일본군인… ‘언니는 살아있다’ 스토커
김남희 누구? ‘미스터 션샤인’ 일본군인… ‘언니는 살아있다’ 스토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남희 누구? ‘미스터 션샤인’ 일본군인… ‘언니는 살아있다’ 스토커 (출처: tvN 주말드라마 ‘미스터 션샤인’)
김남희 누구? ‘미스터 션샤인’ 일본군인… ‘언니는 살아있다’ 스토커 (출처: tvN 주말드라마 ‘미스터 션샤인’)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미스터 션샤인’에서 일본군인으로 출연한 김남희에 대한 관심이 높다.

2일 방송된 tvN 주말드라마 ‘미스터 션샤인’에서 일본군인 모리 타카시(김남희 분)는 유진 초이(이병헌 분)과 고애신(김태리 분)의 관계를 의심했다.

모리는 고애신의 집을 수색하다가 오르골을 가져왔다.

모리는 찻집에서 만난 유진 초이에게 “고애신 집에 갔을 때, 우리 병사 하나가 이걸 훔쳤다”며 그 오르골을 보여줬다.

이어 “근데 유진. 이거 원래 네 것이잖아”라고 말해 긴장감을 증폭시켰다.

한편 김남희는 지난해 종영한 SBS 드라마 ‘언니는 살아있다’에서 스토커 역으로도 출연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