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성심청축제 ‘황후가 된 심청’ 개최
곡성심청축제 ‘황후가 된 심청’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월 6~9일 섬진강기차마을서 펼쳐
초청 가수 무대 등 다양한 문화 행사

[천지일보 곡성=김도은 기자] 곡성군(군수 유근기)이 제18회 곡성심청축제를 오는 10월 6~9일 섬진강기차마을에서 펼친다고 31일 밝혔다.

곡성군이 주최하고 곡성심청축제추진위원회가 주관하는 이번 축제는 ‘황후심청, 길을 열다. 금의환향’이라는 주제로 예년과 또 다른 재미와 볼거리, 다채로운 행사로 꾸며질 계획이다.

특히 올해는 초청가수 무대와 도립국악단 등 문화행사 공연을 강화하고 신규 기획성 프로그램을 편성·구성했다. 축제기간에 인기 방송프로그램인 KBS 전국노래자랑 녹화를 진행하며 콘셉트에 맞는 포토존도 구성했다.

장미공원에서는 아늑한 공간과 그에 걸맞은 편안함을 전해줄 카페 공무도화를, 잔디광장에서는 심청효 주제관 및 우리 가족 명랑운동회를, 중앙무대에서는 개막식, 무대공연, 도립국악단 공연과 체험프로그램을 운영해 장소에 맞는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온가족이 즐길 수 있는 공간을 제공한다.

또한 심청축제의 단골 메뉴인 마당극과 품바, 동동구리무 공연은 관광객에게 웃음을 제공하고 요술랜드 광장에서는 읍·면에서 운영하는 체험프로그램을 독특하게 구성해 볼거리와 체험거리를 만끽할 수 있다. 추억의 문방구 등 과거 1960과 1970년대를 연상케 하는 콘텐츠는 전 세대가가 즐길 수 있는 빼놓을 수 없는 축제로 자리매김할 예정이다.

심청축제의 메인 프로그램인 ‘황후심청 금의환향 퍼레이드’는 황후심청 길놀이단과 함께 축제장 내를 순회하고 곳곳에 작은 마당극으로 관광객과 어우러지는 행사를 진행한다. 축제 기간 중 매일 오후 2시에는 퍼레이드 머스트 시(see) 아이템이 펼쳐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