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본, 농어민·소상공인의 판로확대 나선다
우본, 농어민·소상공인의 판로확대 나선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정사업본부와 ㈜티몬이 E커머스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29일 서울 강남 티몬 본사에서 체결하고 지역 우수 농수 특산물, 생활필수품 판로 확대 및 농어민, 소상공인 육성에 적극 나서기로 했다. 사진 왼쪽부터 우정사업본부장 강성주, ㈜티몬 대표이사 유한익 (제공: 우정사업본부) ⓒ천지일보 2018.8.30
우정사업본부와 ㈜티몬이 E커머스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29일 서울 강남 티몬 본사에서 체결하고 지역 우수 농수 특산물, 생활필수품 판로 확대 및 농어민, 소상공인 육성에 적극 나서기로 했다. 사진 왼쪽부터 우정사업본부장 강성주, ㈜티몬 대표이사 유한익 (제공: 우정사업본부) ⓒ천지일보 2018.8.30

[천지일보=김정필 기자] 우정사업본부(본부장 강성주)는 ㈜티몬과 29일 서울 강남 티몬 본사에서 E커머스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지역 우수 농수 특산물, 생활필수품 판로 확대 및 농어민, 소상공인 육성에 적극 나선다.

이번 협약을 통해 8월 29일부터 오는 9월 30일까지 약 5주 간 티몬에 우체국쇼핑 추선선물대전을 운영해 명절선물상품 100여개를 10∼30% 할인된 가격으로 판매한다.

티몬 대표 특가전인‘몬스터딜’‘단하루’와 쇼호스트 라이브 판매채널인‘TV-ON’에서 우체국쇼핑의 고품질 농수산물을 30% 이상 할인한 특가상품으로 구성해 수시 판매할 예정이다.

강성주 본부장은“이번 협약을 통해 우체국쇼핑의 우수한 특산물과 티몬의 쇼핑 플랫폼을 결합해 다양한 시너지 효과를 창출할 계획”이라며 “국내 쇼핑몰 업체와의 협력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우체국전자상거래의 경쟁력을 더욱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우정사업본부는 우체국쇼핑을 통해 지난 33년간 지역 농어민과 소상공인의 판로를 개척하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해 오고 있다. 이번 폭염으로 어려움을 겪는 화천지역 애호박 생산 농민들을 적극 지원한 바 있다.

또한 지난 7월 공식 오픈한 우체국 전자상거래지원센터를 통해 지자체 등 공공기관 및 외부쇼핑몰과 협력해 지역 상품 발굴, 상세정보(촬영, 디자인 등) 무료 제작, 오픈마켓 상품 등록 및 판매 지원 등 전자상거래 원스톱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