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습 침수지역 주택가 “퍼 날라도 끝이 안 보이네”
상습 침수지역 주택가 “퍼 날라도 끝이 안 보이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백민섭 기자] 그제(28일)부터 내린 비로 침수 피해를 본 서울 응암동 인근 주택가는 29일 연이어 내린 비로 인해 큰 침수피해를 입었다. 비가 잦아진 30일 오전 대민지원 나온 은평구청 공무원들이 침수된 반지하 바닥의 빗물을 퍼 담고 있다. ⓒ천지일보 2018.8.30  
 

[천지일보=백민섭 기자] 그제(28일)부터 내린 비로 침수 피해를 본 서울 응암동 인근 주택가는 29일 연이어 내린 비로 인해 큰 침수피해를 입었다. 비가 잦아진 30일 오전 대민지원 나온 은평구청 공무원들이 침수된 반지하 바닥의 빗물을 퍼 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