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상공인, 광화문광장에서 ‘최저임금 총궐기’ 개최
소상공인, 광화문광장에서 ‘최저임금 총궐기’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백민섭 기자] 소상공인연합회가 3일 오후 서울 광화문 세종대왕상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정부 당국의 ‘최저임금 재심의 불가’ 결정을 규탄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8.8.3
[천지일보=백민섭 기자] 소상공인연합회가 3일 오후 서울 광화문 세종대왕상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정부 당국의 ‘최저임금 재심의 불가’ 결정을 규탄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8.8.3

[천지일보=이승연 기자] 전국 소상공인들이 29일 오후 4시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최저임금 제도개선 촉구 국민대회를 연다.

소상공인 생존권 운동연대는 이날을 ‘소상공인 총궐기의 날’로 정하고 범국민대회를 열기로 했다고 밝혔다.

운동연대는 이번 대회에서 최저임금 차등화와 결정 구조 개편 등을 요구할 예정이다.

대회는 오후 7시께 마무리될 전망으로, 이 시간대 광장 주변 4개 도로가 통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