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본, 국내 최저가 재해·교통사고 보장보험 출시
우본, 국내 최저가 재해·교통사고 보장보험 출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김정필 기자] 우정사업본부(본부장 강성주)는 자녀의 중대질병부터 일상생활 위험뿐만 아니라 산모까지 보장하는 ‘(무)우체국자녀지킴이보험’과 월 1200원~2600원으로 재해로 인한 사망, 장해뿐 아니라 교통사고에 대한 의료비를 집중 보장하는 ‘(무)우체국착한안전보험’을 28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무)우체국자녀지킴이보험은 자녀 출생부터 성인이 될 때까지 꼭 필요한 암, 뇌출혈, 중대질병 진단, 장해, 입원, 수술, 골절 및 깁스 등 각종 일상생활 위험까지 포괄적으로 보장하는 어린이 종합보험이다.

또한 임신 23주 이내 태아 가입시 신생아 보장, 산모 보장 및 선천이상특약을 통해 산모 보장과 태아·신생아 관련 보장을 강화했다. 0세부터 15세까지 가입이 가능한 30세 만기 전기납 상품이며 만기 시에는 자녀의 독립자금으로 활용이 가능한 만기급부금이 있다.

주요 보장으로는 암치료 보험금 최대 1억원, 뇌출혈 치료보험금 최대 2000만원, 질병 또는 재해로 4일 이상 입원 시 120일 한도로 1일당 2만원, 만기 생존시 만기급부금 500만원 등이다.

(무)우체국착한안전보험은 교통사고 및 재해사고를 주로 보장하는 보험으로 고객의 보험료 부담을 완화한 우체국 최저가‘미니보험’이다.

보험료는 나이 상관없이 주계약 기준으로 남자 월 2600원, 여자 월 1200원으로 각종 재해(대중교통, 일반교통, 일반)로 인한 사망, 장해뿐만 아니라 교통사고에 대한 의료비(중환자실 입원 등)를 집중 보장한다.

또한 특약을 통해 재해사망보장, 재해입원보장, 재해수술보장을 강화했다. 만 15세부터 70세까지 가입이 가능한 20년 만기와 만 15세부터 60세까지 가입이 가능한 30년 만기인 전기납 상품이다.

주요 보장으로는 대중교통재해 사망시 5000만원, 일반재해 사망 시 3000만원, 교통재해 중대수술 시 100만원, 교통재해 골절치료자금 10만원 등이다.

우체국자녀지킴이보험과 우체국착한안전보험 출시를 기념하여 10월31일까지 전국 우체국과 인터넷, 모바일을 통해 신규 보험 가입 고객을 대상으로 ‘우체국보험과 함께하는 가족사랑 첫 걸음’ 이벤트와 ‘우체국스마트보험CM 착한안전보험’ 이벤트를 진행하여 신규 가입 고객에게는 우체국쇼핑 상품권, 나만의 우표을 제작해준다.

강성주 본부장은 “이번에 출시한 우체국자녀지킴이보험과 우체국착한안전보험은 저출산 문제해소와 각종 재해를 저렴한 보험료로 보장받을 수 있는 합리적인 상품”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