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검, 오늘 ‘대국민 보고’… 허익범 특검이 직접 발표
특검, 오늘 ‘대국민 보고’… 허익범 특검이 직접 발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드루킹 댓글 여론조작 사건을 수사할 허익범 특별검사가 27일 서울 서초구 강남역 인근에 마련된 특검사무실에서 첫 공식브리핑을 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8.6.27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드루킹 댓글 여론조작 사건을 수사할 허익범 특별검사가 27일 서울 서초구 강남역 인근에 마련된 특검사무실에서 첫 공식브리핑을 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8.6.27

수사기간 연장하지 않은 최초의 특검
김경수·드루킹 일당 등 12명 기소

[천지일보=김빛이나 기자] 허익범 특별검사팀이 27일 지난 두 달간 수사한 ‘드루킹 사건’과 관련한 의혹 전반을 대국민 보고 형식으로 발표한다.

법조계에 따르면 특검팀은 이날 오후 허 특검이 직접 나서서 이번 특검 활동의 결과를 발표할 것으로 알려졌다.

허익범 특검팀은 지난 6월 27일 공식 출범했으며 60일간의 수사기간을 가졌다. 하지만 30일간의 추가 수사기간을 연장 신청하지 않은 최초의 특검이기도 하다.

이번 특검은 ‘드루킹’ 일당이 댓글조작 프로그래므 ‘킹크랩’을 동원해 지난 2016년 12월~올해 2월 기사 7만 5000여개에 댓글 118만개에 8800만건의 호감·비호감을 클릭하는 식으로 여론조작을 시도한 드루킹 일당 9명을 지난 24일 재판에 넘겼다.

또 특검은 이와 연관된 의혹을 받고 있는 김경수 경남지사에 대해 두 차례 소환조사 끝에 그가 2016년 11월 드루킹으로부터 킹크랩에 대한 보고를 받고 킹크랩 개발과 운용을 지시했다고 판단해 김 지사 역시 댓글조작 공모 혐의로 불구속 기소했다.

특히 김 지사가 드루킹 일당이 지난 대선 당시 여론조작에 관여한 연관성을 집중적으로 조사했으며 구속영장을 두 차례나 청구했으나 모두 기각되면서 수사 동력을 잃어버렸다는 평가도 나온다.

이에 이날 특검이 수사 내용을 어느 수준까지 공개할지 법조게와 정치권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장태현 2018-08-27 10:18:11
한나라당이 했던 댓글 조작은 수사 안하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