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그룹 ‘중국상품담당’ 신설… 권문식 부회장 지휘 나서
현대차그룹 ‘중국상품담당’ 신설… 권문식 부회장 지휘 나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문식 현대자동차 부회장. (제공: 현대자동차) ⓒ천지일보 2018.8.24
권문식 현대자동차 부회장. (제공: 현대자동차) ⓒ천지일보 2018.8.24

[천지일보=정다준 기자] 현대자동차그룹이 중국 자동차 시장에서의 상품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중국상품담당’을 신설하고 현대기아차 연구개발본부장인 권문식 부회장이 이 직책을 겸직하도록 인사 발령했다고 24일 밝혔다.

이에 권 부회장은 기존 연구개발본부장 역할을 수행함과 동시에 중국제품개발본부를 총괄하는 ‘중국상품담당’을 함께 맡게 됐다.

권 부회장은 연구개발(R&D) 전문성 및 경영 마인드를 바탕으로 한 중국 특화 상품 전략 수립과 제품 경쟁력 확보를 통해 중국 사업 전반의 경쟁력 강화에 기여할 것이라는 게 현대차그룹 관계자의 설명이다.

또한 정보기술본부, 차량지능화사업부 등을 통합한 ‘ICT본부’를 신설하고, 정보기술본부장인 서정식 전무를 현대기아차 ICT본부장으로 임명했다.

현대차그룹은 최근 자동차와 정보통신기술(ICT)의 융합 트렌드에 맞춰 효율적이고 신속한 조직 및 시스템 체계를 구축하고 ICT 역량을 결집하기 위한 취지라고 설명했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서 전무는 IT 전문성 및 신사업 추진 경험을 바탕으로 사내 디지털 혁신을 가속화하고, ICT 신기술을 활용한 고객 서비스 기반을 확대하기 위한 적임자로 평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