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국내 연구기관 최초 ‘비단잉어 품평회’ 금상
경북도, 국내 연구기관 최초 ‘비단잉어 품평회’ 금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 경북=장덕수 기자] 경북도 토속어류산업화센터는 지난 17일부터 19일까지 경기도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제4회 한국관상어박람회'비단잉어 품평회에서 자체 종자생산 한 비단잉어 50cm급 1마리를 출품해 국내 연구기관 최초 금상을 수상했다.

20일 경북도에 따르면 금상을 받은 비단잉어는 지난 2016년 5월에 생산한 것으로 홍, 백, 흑색의 아름다운 체색 조화와 균형 잡힌 체형유지의 우수성이 심사위원들로부터 호평을 받았다.

경북도는 이번 품평회 수상을 계기로 지난달 센터 내 건립된 비단잉어 연구동 내 순환여과식 사육수조 10개조를 운용, 친어 관리, 고품질 치어생산 및 우량품종 집중 육성연구를 통해 관상어 산업화 실현에 주력해 나갈 계획이다.

이원열 경북도 환동해지역본부장은 “경북도는 앞으로 토속 관상어는 물론 비단잉어 시장의 점유율을 확대 시키는 한편 신품종 개발과 노력을 통해 지역의 신 소득원으로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