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며느리와 대화하는 백민준 할아버지
北며느리와 대화하는 백민준 할아버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21차 이산가족 상봉행사 1회차 첫날인 20일 오후 금강산호텔에서 열린 북측 주최 만찬에서 남측 백민준(93) 할아버지가 북측 며느리 리복덕(63)씨의 손을 잡고 대화를 나누고 있다. (출처: 뉴시스) 2018.8.20
 

[금강산=뉴시스] 제21차 이산가족 상봉행사 1회차 첫날인 20일 오후 금강산호텔에서 열린 북측 주최 만찬에서 남측 백민준(93) 할아버지가 북측 며느리 리복덕(63)씨의 손을 잡고 대화를 나누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