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重, 3억 6500만 달러 규모 LNG선 2척 수주
삼성重, 3억 6500만 달러 규모 LNG선 2척 수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중공업이 제작한 LNG선. (제공: 삼성중공업)
삼성중공업이 제작한 LNG선. (제공: 삼성중공업)

[천지일보=유영선 기자] 삼성중공업은 북미지역 선주로부터 LNG선 2척을 약 3억 6500만 달러(약 4123억원)에 수주했다고 20일 밝혔다.

삼성중공업은 지난 17일 Celcius tankers社(셀시우스 탱커스)가 발주한 LNG선 2척을 수주한데 이어 LNG선 2척을 추가 수주함으로써 현재까지 총 33척(LNG선 9척, 컨테이너선 8척, 유조선 13척, 특수선 3척), 36억 달러의 수주 실적을 기록 중이다.

삼성중공업 관계자는 “답보 상태였던 LNG선 가격이 최근 상승 추세로 전환하고 있어 수익성 개선에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한편 영국의 조선해운시황 분석기관인 클락슨리서치에 따르면, 올해 7월말 기준 LNG선 가격은 1억 8000만 달러로 6개월 째 가격변동이 없었던 것으로 나타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