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방부, 육·해·공사에 ‘양성평등교육’ 정규과목 편성 지시
국방부, 육·해·공사에 ‘양성평등교육’ 정규과목 편성 지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방부 청사 (출처: 연합뉴스)
국방부 청사 (출처: 연합뉴스)

[천지일보=이민환 기자] 육·해·공군사관학교가 내년부터 양성평등교육을 정규과목에 편성한다.

18일 국방부에 따르면 최근 육·해·공사에 공문을 보내 정예장교의 ‘성인지 감수성 및 양성평등의식 함양’을 위해 양성평등교육을 2학점 이상 정규과목으로 편성할 것을 지시했다.

육·해·공사는 국방부 지침에 따라 내년 1학기부터 양성평등 과목을 신설하고 모든 사관생도가 장교 임관 전 이 과목을 수강하도록 할 방침이다.

국방부는 여군 비중이 점차 늘어나면서 엘리트 장교를 양성하는 사관학교에도 양성평등교육이 필요하다고 판단했다.

한편 국방부에 따르면 군내 성범죄 발생 건수는 2013년 32건, 2014년 47건, 2015년 48건, 2016년 68건으로 계속 증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