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전국 대부해솔길 걷기 축제’ 9월 15일 개최
안산시, ‘전국 대부해솔길 걷기 축제’ 9월 15일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10월 28일에 개최된 제2회 전국 대부해솔길 걷기행사 모습 (제공: 안산시) ⓒ천지일보 2018.8.17
지난해 10월 28일에 개최된 제2회 전국 대부해솔길 걷기행사 모습 (제공: 안산시) ⓒ천지일보 2018.8.17

‘2019 올해의 관광도시 안산’ 기념… 총 거리 4.5㎞ 소요시간 2시간 예상

[천지일보 안산=김정자 기자] ‘2019 올해의 관광도시 안산’ 선정을 기념하는 ‘전국 대부해솔길 걷기 축제’가 오는 9월 15일 오전 10시~오후 2시까지 안산 대부도에서 진행된다.

‘해솔길 걷기’는 지난 2016년 처음 시작된 행사로 올해가 세 번째다.

이번 행사는 안산시가 주최하고 안산시관광협회 주관으로 신체 건강한 대한민국 국민이면 누구나 참가할 수 있다. 만16세 미만의 경우 반드시 보호자와 함께 참가해야 한다.

행사는 해솔길 6코스와 바다향기수목원길 코스에서 순환형으로 진행되며, 총 거리 4.5㎞ 소요시간은 약 2시간으로 예상하고 있다. 집결 장소는 경기도청소년수련관 운동장이다.

부대행사로는 색소폰 연주와 청소년밴드 공연 등 식전행사를 시작으로 난타, 오카리나, 하모니카 연주도 들을 수 있으며 ‘대부도를 노래하는’ 가수 서비아 씨의 공연도 감상할 수 있다.

또한 걷기 행사 진행 중 돌발경품을 증정하며, 무상으로 제공된 엽서를 작성하면 1년 후 받아볼 수 있는 ‘느린우체통’도 마련했다. 대부도 특산품인 포도즙이나 포도를 시식할 수 있으며 에너지바와 스포츠 이온음료가 간식으로 제공된다. 행사장 주변에는 벼룩시장도 열릴 계획이다.

행사 참가를 원할 경우 오는 9월 5일까지 홈페이지를 통해 접수하면 되고 대부도관광안내소를 통해 티켓을 구매할 수도 있다.

참가비는 1만원이며 선착순 2000명이다. 기념품과 배번표가 지급되며, 폭우 등 악천후가 아닐 경우 비가 내려도 정상으로 진행된다.

대부해솔길은 지난 2016년 한국관광공사가 선정한 ‘전국 걷기 좋은 여행길 10선’에서 경기․인천지역 1위로 뽑혀 전국적으로 유명세를 탔다.

총 길이 74㎞, 7개 코스로 구성돼 있는 대부해솔길은 방아머리 선착장을 시작으로 구봉도, 대부남동, 선감도, 탄도항을 거쳐 대송단지까지 이어지며, 각 코스별로 소나무숲길, 염전길, 바닷길, 갈대길, 포도밭길, 시골길 등 서로 다른 풍경이 펼쳐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