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통으로 행복을 빚어요”…GC녹십자, 네 번째 ‘Connect+’ 진행
“소통으로 행복을 빚어요”…GC녹십자, 네 번째 ‘Connect+’ 진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C녹십자 임직원과 가족들이 경기도 용인에 위치한 지앤아트스페이스에서 ‘Connect+’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있다. (제공: GC녹십자) ⓒ천지일보 2018.8.17
GC녹십자 임직원과 가족들이 경기도 용인에 위치한 지앤아트스페이스에서 ‘Connect+’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있다. (제공: GC녹십자) ⓒ천지일보 2018.8.17

[천지일보=홍수영 기자] GC녹십자(대표 허은철)는 최근 경기도 용인 지앤아트스페이스에서 사내 프로그램 ‘Connect+(커넥트 플러스)’를 진행했다고 17일 밝혔다.

Connect+는 직원들의 관계를 이어주고 나아가 자연스럽게 소통으로까지 확장하는 프로그램이다. 회사가 매달 다른 주제의 수업을 마련하고 참여는 직원 자율에 맡기는 방식으로 기획됐다.

이번 Connect+는 직원 간 소통을 넘어 가족과도 함께 교류하자는 취지로 임직원 가정을 초대해 도예 체험을 주제로 진행됐다.

프로그램에 참여한 가족들은 도자기에 그림을 그리는 ‘핸드 페인팅’과 찰흙을 이용해 직접 다양한 그릇을 만드는 ‘빚어 만들기’ 중 선택해 체험하는 시간을 가졌다.

지현주 GC녹십자 대리는 “요즘 아이들은 흙을 만질 기회가 없는데 이번 체험이 아이에게 특별한 추억이 된 것 같아 기쁘다”고 말했다.

한편 GC녹십자는 소통하는 열린 문화 정착을 위해 앞으로도 정기적으로 Connect+를 진행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