헌법재판관 후보에 김창보·이석태 등 7명 추천
헌법재판관 후보에 김창보·이석태 등 7명 추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헌법재판소. ⓒ천지일보DB
헌법재판소. ⓒ천지일보DB

[천지일보=명승일 기자] 오는 9월 19일 퇴임 예정인 이진성 헌법재판소장과 김창종 헌법재판관 후임자 후보로 김창보(59, 사법연수원 14기) 현 법원행정처 차장, 이석태(65, 14기) 전 민변 회장 등이 추천됐다. 대법원이 후보추천위를 통해 추천을 받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대법원에 구성된 ‘헌법재판소 재판관 후보추천위원회(위원장 지은희)’는 16일 오후 회의를 열고 김 차장과 이 전 회장 , 신동승(58, 15기) 헌법재판연구원 연구교수부장, 윤준(57, 16기) 수원지방법원장, 문형배(52, 18기) 부산고법 부장판사, 이은애(52, 19기) 서울가정법원 수석부장판사, 김하열(54, 21기) 고려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등 7명을 대법원장에게 추천했다고 밝혔다.

대법원은 각계의 천거를 받은 뒤 심사에 동의한 36명의 주요 정보와 적격성에 관한 의견 수렴 결과 등을 추천위에 제시했고, 위원회는 이날 각종 자료와 의견 등을 논의한 결과 7명으로 추렸다.

김명수 대법원장은 수일 내로 이들 중 2명을 후보자로 지명 내정할 예정이다.

그동안 별도 절차 없이 헌법재판관 9명 중 3명을 대법원장이 지명해 왔지만, 지난 4월 새 내규를 마련해 위원회 방식의 추천 절차를 도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